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7 00시 기준
확진환자
26043 명
격리해제
23981 명
사망
460 명
검사진행
23003 명
18.1℃
연무
미세먼지 83

정총리, 오늘 오후 대국민담화…추석 방역협조·개천절 집회자제 당부

  • [데일리안] 입력 2020.09.27 12:00
  • 수정 2020.09.27 10:48
  • 임유정 기자 (irene@dailian.co.kr)

5번째 코로나19 담화…개천절 집회엔 '절대불가' 강조할 예정

담화 발표하는 정세균 총리ⓒ뉴시스담화 발표하는 정세균 총리ⓒ뉴시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27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대국민담화를 발표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다섯번째 담화다. 정 총리는 추석 연휴 방역 협조를 당부하고 개천절 집회에 대한 엄정 대응 방침을 강조할 것으로 보인다.


우선 정 총리는 이번 추석이 코로나19 사태의 최대 고비가 될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이동을 자제하고 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당부할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보수단체가 개천절인 내달 3일 계획하고 있는 집회를 절대 용납하지 않고, 집회 강행 시 강경 대응을 불사하겠다는 메시지도 함께 내놓을 것으로 관측된다.


정부는 지난 광복절 집회가 코로나19 전국 재확산으로 이어진 만큼 이번에는 차량 시위를 포함해 어떤 형태의 집회도 허용하지 않겠다는 방침이다.


이번 담화는 정 총리가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발표하는 다섯번째 담화다.


앞서 2월 22일 첫 담화에선 종교행사 등 밀집행사 자제를 당부했고, '마스크 구매 5부제' 시행을 하루 앞뒀던 3월 8일 두 번째 담화를 발표했다.


이어 같은 달 21일 세 번째 담화에서 종교·유흥시설 운영중단을 권고했고, 지난달 18일엔 수도권 오프라인 예배 금지 조치를 담은 네번째 담화를 내놓은 바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