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6 00시 기준
확진환자
25955 명
격리해제
23905 명
사망
457 명
검사진행
20763 명
9.1℃
맑음
미세먼지 60

서울 코로나19 확진자 24명 늘어…누적 5176명

  • [데일리안] 입력 2020.09.25 18:37
  • 수정 2020.09.25 18:37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서울 중구 동대문시장 통일상가 앞 공원에 마련된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상인들이 검사를 받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서울 중구 동대문시장 통일상가 앞 공원에 마련된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상인들이 검사를 받고 있다.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서울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진자가 24명 늘었다.


25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서울 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4명 늘었다. 이에 따른 누적 확진자는 5176명이다.


신규 확진자를 감염경로별로 보면 ▲동대문구 성경모임 2명(서울 누계 16명)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 2명(41명) ▲강남구 신도벤처타워 1명(16명) ▲강남구 대우디오빌플러스 1명(23명) ▲도봉구 예마루 데이케어센터 1명(17명) ▲관악구 사랑나무어린이집 1명(7명) ▲강남구 디와이디벨로먼트 1명(6명) ▲관악구 삼모스포렉스 사우나 1명(21명) 등이다.


이밖에 해외접촉 1명(411명), 오래된 집단감염이나 산발 사례 등 기타 경로는 8명(2633명)이다. 방역당국이 감염경로를 확인하고 있는 확진자는 4명 늘어 누계 896명이 됐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