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7 00시 기준
확진환자
26043 명
격리해제
23981 명
사망
460 명
검사진행
23003 명
19.8℃
맑음
미세먼지 88

檢, 이상직 측근 선거법 위반 혐의 구속영장청구…민주당 감찰 속도 낼 듯

  • [데일리안] 입력 2020.09.21 16:57
  • 수정 2020.09.21 16:58
  • 정계성 기자 (minjks@dailian.co.kr)

총선 경선 당시 측근들 대량 문자발송 혐의

이스타항공 대량해고 감찰 중 악재 겹쳐

민주당 윤리감찰단 결론 서두를 듯

당 안팎선 '제명' 결정 유력하게 전망

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난 1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질의를 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난 1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질의를 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검찰이 이상직 의원 측근들에게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청구한 사실이 21일 알려졌다. 이스타항공 대량해고 사태의 책임을 물어 이 의원 제명을 검토 중인 더불어민주당의 발걸음은 더 빨라질 전망이다.


전주지검은 지난 21대 총선 전북 전주을 민주당 후보경선 과정에서 이 의원을 지지해 달라는 메시지를 보낸 A씨 등 3명에 대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한 것으로 21일 알려졌다. 전주지법에 따르면, 구속 여부는 이날 오후 늦게 나올 예정이다.


A씨 등은 경선 과정에서 권리당원과 시민 다수를 상대로 중복투표를 요구하는 문자를 발송한 혐의를 받고 있다. 공직선거법상 대량 문자발송은 예비후보자나 후보자 본인만 가능하다. 이와 관련해 검찰은 지난 4월 16일 이 의원의 선거사무실을 한 차례 압수수색한 바 있다.


이밖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 시절 지방의원에게 명절선물을 전달해 선관위로부터 고발을 당했으며, 지난 2월에는 전주의 모 교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거론하며 선거운동을 하고 있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불거지기도 했다.


이스타항공 대량해고 사태에 측근의 선거법 위반 의혹까지 겹치면서 이 의원을 감찰 중인 민주당도 결론에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이낙연 대표는 최기상 의원을 단장으로 하는 윤리감찰단을 출범시켰으며, 이 의원과 김홍걸 의원을 1호 대상으로 지정한 바 있다.


민주당 핵심관계자는 "당대표 직속기관이자 같은 당 동료의원으로 하여금 감찰을 실시하도록 지시한 것 자체에서 당 지도부의 기류가 상당히 강경하다는 것을 알 수 있지 않느냐"며 "시간의 문제일 뿐 추석 전 제명될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이날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한 신동근 최고위원은 "605명의 대량해고 사태가 벌어지는 과정에서 이 의원이 최선을 다했다고 보기 어렵고 당의 노동정책에도 반한다"며 "굉장히 무겁고 엄중하게 보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추석 전에 문제를 매듭지어야 한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