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10-28 00시 기준
확진환자
26146 명
격리해제
24073 명
사망
461 명
검사진행
22904 명
9.3℃
맑음
미세먼지 33

압타바이오, 혈액암 치료제 'Apta-16' 임상1상 시험계획서 제출

  • [데일리안] 입력 2020.08.24 09:48
  • 수정 2020.08.24 09:49
  • 이은정 기자 (eu@dailian.co.kr)

항암치료제 및 당뇨합병증 치료제 개발업체 압타바이오는 삼진제약과 공동연구 중인 혈액암 치료제 항암치료제 및 당뇨합병증 치료제 개발업체 압타바이오는 삼진제약과 공동연구 중인 혈액암 치료제 'Apta-16(SJP1604)'의 국내 임상1상 시험계획서(IND)를 제출했다고 24일 밝혔다. ⓒ압타바이오

항암치료제 및 당뇨합병증 치료제 개발업체 압타바이오는 삼진제약과 공동연구 중인 혈액암 치료제 'Apta-16(SJP1604)'의 국내 임상1상 시험계획서(IND)를 제출했다고 24일 밝혔다.


압타바이오는 지난 2016년 삼진제약에 Apta-16을 기술이전 후 올해 4월 공동 특허를 취득했으며, 현재까지 함께 연구를 이어오고 있다. 또 지난 6월 온라인으로 개최된 미국암연구학회(AACR 2020)에서 삼진제약은 'Apta-16'의 비임상 시험 결과 발표하고, 연내 임상1상 진입 계획을 밝힌 바 있다.


혈액암 치료제 Apta-16은 Apta-DC(aptamer drug comjugate) 플랫폼에 기반한 치료제로, 암세포 표면에 과발현된 뉴클레오린과 결합해 암세포에 선택적으로 침투한다. 침투 후 암세포 성장 및 증식을 정지시키며 동시에 약물로 세포 사멸까지 유도하는 이중항암 작용을 한다.


이번에 삼진제약이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제출한 임상1상 IND가 승인되면 회사는 국내 기관에서 환자들을 대상으로 시험에 착수한다. 해당 약물 투여를 통해 약물동태학적 평가 및 안전성 평가를 실시할 예쩡이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임상1상 돌입은 회사 원천기술인 Apta-DC 플랫폼의 가치를 인정받을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회사가 기존에 임상시험을 다수 진행했던 경험을 토대로 이번 시험도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