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2 00시 기준
확진환자
14714 명
격리해제
13786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7375 명
27.4℃
온흐림
미세먼지 29

윤종신, 1년 계획했던 ‘이방인 프로젝트’ 잠정중단 후 급거 귀국

  • [데일리안] 입력 2020.07.13 14:02
  • 수정 2020.07.13 14:02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월간윤종신ⓒ월간윤종신

가수 겸 작곡가 윤종신이 어머니의 건강 악화로 ‘이방인 프로젝트’를 잠정 중단했다.


윤종신은 13일 SNS에 “어머니께서 갑자기 위중해지셔서 급하게 귀국해 검사 받고 자가격리 시작했습니다. 모두 건강해야해요”라고 적었다.

윤종신은 지난 12일 귀국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자가격리에 돌입했다. 이후 모친을 돌볼 예정이다.


윤종신은 지난해 11월 ‘이방인 프로젝트’를 위해 출연 중이던 모든 방송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고 출국했다. 코로나19라는 상황이 닥치면서 움직임에는 제한이 따랐지만, 일정 공간에 머물러 ‘월간 윤종신’을 이어왔다.


당초 1년 여 동안 해외를 돌며 진행될 예정이었던 이 프로젝트가 8개월 만에 잠정 중단 됐다. 현재까지는 향후 다시 외국으로 나갈 계획에 대해서는 정해진 바 없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