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04 00시 기준
확진환자
14423 명
격리해제
13352 명
사망
301 명
검사진행
18724 명
30.1℃
튼구름
미세먼지 30

이효리 이어 윤아도 노래방 방문 사과 "경솔했던 행동"

  • [데일리안] 입력 2020.07.02 14:07
  • 수정 2020.07.02 14:07
  • 부수정 기자 (sjboo71@dailian.co.kr)

윤아 사과.ⓒ데일리안 류영주 기자윤아 사과.ⓒ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가수 겸 연기자 윤아가 이효리에 이어 노래방 라이브 방송에 대해 사과했다.


윤아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 사과문을 올려 "경솔했던 행동으로 걱정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반성한다"고 밝혔다.


이어 "모두가 힘들어하고 조심해야 할 시기에 생각과 판단이 부족했다"며 "앞으로 신중하게 행동하도록 각별히 노력하겠다. 계속해서 코로나19로 애쓰시는 의료진들과 국민들께 주의를 기울이지 못했던 점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재차 사과했다.


전날 윤아는 이효리와 함께 노래방에서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코로나19 사태에 적절치 않은 행동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이효리는 "시국에 맞지 않는 행동을 한 점 깊이 반성한다"고 고개를 숙였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