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10 00시 기준
확진환자
13338 명
격리해제
12065 명
사망
288 명
검사진행
23527 명
26.1℃
온흐림
미세먼지 9

철도공단, 터키 고속철도 사업 ‘리딩 팀코리아’ 출범

  • [데일리안] 입력 2020.05.27 17:03
  • 수정 2020.05.27 17:03
  • 이정윤 기자 (think_uni@dailian.co.kr)

건설사·금융권·정부 협업 철도PPP 사업 첫 성공사례 만드는데 주력

27일 열린 27일 열린 '리딩 팀코리아' 출범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철도 관계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단 수도권본부에서 터키 할칼리~게브제 고속철도 사업수주를 위한 ‘리딩 팀코리아’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리딩 팀코리아’는 공단이 주관하고 현대건설, GS건설, SK텔레콤 등 건설사와 한국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 한국수출입은행 등 금융권이 공동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하며 국토교통부, 기획재정부 및 해외건설협회가 수주활동을 지원한다.


이날 리딩 팀코리아 출범식에서는 철도공단과 함께 국내 건설사, 설계사, 금융기관 등이 터키 고속철도사업을 한국이 최초로 수주하는 민관협력(PPP) 해외철도사업 성공사례로 만들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다졌다.


터키 할칼리∼게브제 고속철도 사업은 2018년 개항한 이스탄불 신공항과 이스탄불 시내 143.5km 구간을 고속철도로 연결하는 총 사업비 5조원의 민간투자 사업이다. 지난해 6월 터키 철도청과 사업협력 MOU를 체결하고, 이후 다섯 차례 현지 마케팅활동과 예비타당성 조사를 시행했으며 오해 하반기에 사업이 발주될 예정이다.


터키 고속철도 리딩 팀코리아 단장인 철도공단 전만경 부이사장은 “국내 최고의 민간기업들과 정책기관들로 구성된 리딩 팀코리아의 역량을 결집해, 터키 고속철도 사업수주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를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해외사업 수주시장에 단비와 같은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김선태 국토부 철도국장은 “우리나라는 단기간에 고속철도 기술을 자립화해 고속철도 선진국으로 도약한 경험을 보유한 만큼, 이번에 민관협력을 통해 한국형 고속철도의 해외수출 기회가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