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15 00시 기준
확진환자
13551 명
격리해제
12348 명
사망
289 명
검사진행
23297 명
23.7℃
맑음
미세먼지 16

[속보] 통합당 비대위원 재선 성일종 초선 김미애…청년 정원석 김재섭 김병민 포함

  • [데일리안] 입력 2020.05.27 16:05
  • 수정 2020.05.27 16:37
  • 정도원 최현욱 기자 (united97@dailian.co.kr)

당연직 제외 비대위원 6명 중 5명이 여성·청년

정원석·김재섭·김병민 등 수도권 30대 전면배치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 내정자가 27일 오후 의원회관에서 열린 미래통합당 전국조직위원장회의에 참석해 주호영 원내대표와 인사를 나누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 내정자가 27일 오후 의원회관에서 열린 미래통합당 전국조직위원장회의에 참석해 주호영 원내대표와 인사를 나누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미래통합당의 비상대책위원 9명 중 여성 2명, 청년 3명으로 여성과 청년을 합해 과반인 5명이 포함됐다.


27일 통합당 상임전국위원회의에 상정된 비상대책위원 의결안에 따르면, 9명의 비상대책위원 중 김종인 위원장과 당연직 주호영 원내대표, 이종배 정책위의장을 제외한 6명 중 5명이 여성과 청년으로 구성된 것으로 확인됐다.


재선 의원 몫으로는 충남 서산태안의 성일종 의원, 초선 의원 몫으로는 여성인 부산 해운대을의 김미애 당선인이 포함됐다.


청년 몫의 비상대책위원으로는 정원석 전 서울 강남을 당협위원장(32), 김재섭 전 서울 도봉갑 당협위원장(33), 김병민 전 서초구의원(38)이 포함됐다.


김미애 당선인 외에 원외의 여성 몫으로는 이번 4·15 총선에서 경기 고양정에 출마했던 김현아 의원이 비대위원으로 들어가게 됐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