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23 00시 기준
확진환자
23216 명
격리해제
20650 명
사망
388 명
검사진행
20527 명
22.4℃
온흐림
미세먼지 11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자사주 5000주 추가 매입

  • [데일리안] 입력 2020.04.14 09:14
  • 수정 2020.04.14 09:14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우리금융그룹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은 손태승 회장이 자사주 5000주를 장내 매수했다고 14일 밝혔다. 손 회장은 지난 1월 국내 주식시장 첫 거래일에 자사주를 매입한 이후 올해 들어서만 세 번에 걸쳐 1만5000주를 매입해 총 7만8127주의 우리금융 주식을 보유하게 됐다.


지난 달 들어 본격화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의 여파로 미국, 유럽 등의 글로벌 금융시장이 크게 요동치고 있는 가운데, 국내 주식시장 또한 외국인 투자자들의 대규모 매도세로 큰 폭의 하락장을 보이고 있다.


특히 외국인 투자자 비중이 높은 금융주의 낙폭이 두드러지며, 3월말 기준 국내 금융지주사의 주가순자산비율(PBR)은 평균 약 0.2배에 머물고 있다. 이는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시절 0.37배, 1998년 외환위기 때의 0.28배보다도 낮은 수준이다.


이에 손 회장은 우리금융그룹의 펀더멘탈이 과거 금융위기 때와는 완전히 다른 수준이며, 지난 몇 년에 걸쳐 이룬 안정적 수익창출 능력과 탄탄한 건전성 관리 능력으로 지금과 같은 시장불안 및 우려 상황은 충분히 극복할 수 있음을 강조하고자 이번 자사주 매입에 나섰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이번 손 회장의 주식 매입은 그룹 출범 2년 차를 맞아 대내외적 위기 상황 속에서 금융의 사회적 역할을 완수하는 동시에 기업가치와 주주가치 역시 지켜나가겠다는 강한 의지와 자신감의 표현"이라며 "향후 다양한 형태로 국내외 투자자들과도 소통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