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30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41 명
격리해제
10398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6298 명
22.2℃
맑음
미세먼지 46

오거돈 부산시장 르노삼성 방문 "XM3 성공 적극 지원"

  • [데일리안] 입력 2020.04.10 10:03
  • 수정 2020.04.10 10:03
  • 박영국 기자 (24pyk@dailian.co.kr)

"노사정 한마음으로 코로나19 극복" 당부

XM3의 내수 성공은 물론 수출 물량 확보 위한 지원도 약속

오거돈 부산시장(앞줄 왼쪽 두 번째)이 9일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을 방문해 XM3를 살펴보고 있다. ⓒ르노삼성자동차오거돈 부산시장(앞줄 왼쪽 두 번째)이 9일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을 방문해 XM3를 살펴보고 있다. ⓒ르노삼성자동차

오거돈 부산광역시장이 르노삼성자동차의 신차 XM3의 성공적인 내수판매와 수출물량 확보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10일 르노삼성에 따르면 오 시장은 지난 9일 르노삼성 부산공장을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노사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하는 한편, XM3의 성공을 위한 부산시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 방침을 밝혔다.


오 시장의 이번 방문은 코로나19로 많은 기업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부산시 대표 기업인 르노삼성의 공장 가동 현황을 파악하고, 자동차 업계를 비롯한 지역 제조업체의 애로사항에 대한 지원책을 모색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오 시장은 도미닉시뇨라 르노삼성 사장과의 면담 자리에서 르노삼성 부산공장이 코로나19로 인한 위기 상황에서도 XM3, QM6, SM6 등 주력 차종을 정상적으로 생산하고 있고, 나아가 르노그룹 내 벤치마킹 사례로 주목받고 있다는 사실에 임직원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그는 또,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애로사항을 청취한 뒤 위기 극복을 위한 부산시 차원의 지원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글로벌 시장에서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될 경우 부품 공급에 어려움이 따를 수 있음을 공감하고 이를 대비한 정부 지원 및 고용 안정화 방안 등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별도로 가진 르노삼성 노동조합과의 면담 자리에서 오 시장은 노조 측의 입장을 청취하는 한편, 노사가 한마음 되어 빠른 시간 내 안정된 노사 상생 관계를 구축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이런 위기 상황에서 노사정이 함께 힘을 모아 어려움을 극복해 간다면 새로운 미래를 함께 만들어 갈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 시장은 지난 달 출시돼 큰 인기를 얻고 있는 XM3도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 내 위치한 주행시험장에서 직접 주행해 보며 차량의 디자인과 주행 성능에 만족감을 보였다.


그는 XM3가 출시 한 달 만에 2만대가넘는 계약을 달성하고 생산도 1만대 이상 이뤄졌다는 설명을 듣고 “부산 시민들이 지역에서 생산하는 XM3에 더욱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시에서도 지원을 아까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XM3가 내수 시장 선전을 넘어 수출 물량까지 확보돼 부산지역 경제 활성화는 물론 우리나라 자동차 산업 발전에도 큰 기여를 해주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