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7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65 명
격리해제
10295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1061 명
24.4℃
튼구름
미세먼지 21

[코로나19] 9살 어린이 확진자 퇴원 후 보름 만에 또 양성

  • [데일리안] 입력 2020.04.03 18:24
  • 수정 2020.04.03 18:24
  • 이은정 기자 (eu@dailian.co.kr)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 후 퇴원한 9살 어린이가 보름 만에 다시 양성 판정을 받았다.(자료사진)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 후 퇴원한 9살 어린이가 보름 만에 다시 양성 판정을 받았다.(자료사진)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 후 퇴원한 9살 어린이가 보름 만에 다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인천시는 지역 9번째 코로나19 확진자였던 A(9)군이 퇴원 후 다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3일 밝혔다.


A군은 2월27일 서울에 직장을 둔 아버지가 확진 판정을 받자 코로나 19 검사를 받았고, 지난달 3일 양성 판정이 나와 인하대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열흘간 입원한 그는 지난달 16∼17일 이틀간 퇴원을 위한 검체 검사에서 2차례 음성 판정을 받았다.


지난달 19일 퇴원한 A군은 이달 1일까지 자택에 머물렀으며, 전날 미추홀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아 어머니와 함께 다시 검사를 받은 결과 또 양성 판정이 나왔다. A군의 어머니는 전날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보건 당국은 A군을 인하대병원으로 긴급 이송하고 거주지 주변 일대를 방역했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