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7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65 명
격리해제
10295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1061 명
24.1℃
튼구름
미세먼지 24

‘라디오스타’ 임영웅 성지순례 돈 유명 연예인 있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3.31 09:30
  • 수정 2020.03.31 09:30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MBCⓒMBC

‘미스터트롯’ 진(眞) 임영웅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안타까운 과거를 고백한다.


4월 1일 방송 예정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출연하는 ‘오늘은 미스터트롯’ 특집으로 꾸며진다.


임영웅은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에 출연해 ‘바램’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등으로 화제를 모으고, 최종 순위 발표식에서 영예의 진을 차지했다.


임영웅은 ‘미스터트롯’ 우승 후 달라진 주변 반응을 전한다. 하루에도 수백 통의 전화가 와 핸드폰을 열기 두려울 정도라는 설명이다. 또 게다가 연락 온 사람들이 하나같이 모두 ‘신발’을 찾았다고 전해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임영웅은 인기에 힘입어 고향 포천시의 홍보대사에 위촉됐다. 팬들은 임영웅의 발자취를 따라 포천 성지순례를 돌며 화제를 모았다. 특히 그중에는 모두가 아는 유명 연예인까지 포함되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런가 하면 임영웅이 “약 살 돈도 없었다”라며 힘들었던 과거를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사고로 다쳤지만 돈이 없어 병원도 못 갔다고. 이런 그를 정성스레 치료해준 사람이 있다고 밝히며 고마운 마음을 전해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