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7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65 명
격리해제
10295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1061 명
22.1℃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23

세종 임대형 로렌하우스, 단독주택 최초 제로에너지건축물 본인증

  • [데일리안] 입력 2020.03.29 11:00
  • 수정 2020.03.27 17:01
  •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

고효율태양광 설치 등 에너지 자립률 83%이상 달성

세종 로렌하우스 전경 ⓒ국토교통부세종 로렌하우스 전경 ⓒ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임대형 제로에너지 단독주택 세종시 로렌하우스가 단독주택으로는 최초로 제로에너지건축물 본인증 2등급을 획득했다고 29일 밝혔다.


국토부가 LH·에너지공단과 함께 추진한 세종시 로렌하우스는 태양광 등을 통해 전체 소비 에너지의 83%이상을 자체 생산하는 제로에너지건축 주택단지다.


제로에너지건축물은 고단열·고기밀창호 등 패시브 기술로 에너지사용량을 줄이고, 첨단 에너지관리시스템의 액티브 기술 및 태양광패널과 같은 신·재생에너지로 에너지를 생산해 에너지성능·효율을 최적화한 건축물이다.


세종 로렌하우스는 지난 2014년에 국토부의 제로에너지건축물 시범사업으로 선정된 뒤, 2018년 건축물에너지효율등급 인증(1+++)에 이어 이번에 단독주택 최초로 제로에너지건축물 2등급(에너지자립률 83.13%) 본인증을 취득했다.


로렌하우스는 태양광과 열회수 환기장치 등을 설치해 냉난방‧조명 등에 쓰이는 에너지양의 80% 이상을 자체 생산(에너지자립률)하며 다양한 고효율설비시스템 채택으로 에너지소비량을 낮춰 혹서‧혹한기를 제외하고는 세대당 에너지비용이 거의 발생하지 않는다.


김상문 국토부 건축정책관은 “제로에너지건축은 건강한 거주환경 실현은 물론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핵심 수단임은 물론 광열비절감을 통해 주거복지에도 기여할 수 있다”며 “우리 제로에너지건축 기술수준을 더욱 발전시키고 보급화를 앞당겨 관련 산업의 해외진출 및 일자리 창출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