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6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25 명
격리해제
10275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2044 명
15.1℃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18

文대통령 "한·미 통화스와프, 경제 중대본 사명감의 결실"

  • [데일리안] 입력 2020.03.20 13:55
  • 수정 2020.03.20 13:55
  • 고수정 기자 (ko0726@dailian.co.kr)

"국내 외환시장 안정화에 큰 도움"…한은·기재부 격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미 통화스와프 체결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갈무리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미 통화스와프 체결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갈무리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한·미 통화스와프 체결에 대해 "국제 공조를 주도한 한국은행, 또 이를 적극 지원하며 국내 공조에 나섰던 기획재정부를 격려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국과 미국이 11년 만에 600억 달러 규모의 통화스와프를 체결했다. 1차 비상경제회의를 열어 전례없는 민생·금융안정 정책을 발표한 날 들려온 반가운 소식"이라면서 이 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통화스와프 체결이) 국내 외환시장 안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비상한 시기, '경제 중대본'의 사명감이 이룬 결실"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한국은행은 그간 중앙은행으로서의 독립성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여러 경제 상황에 책임 있게 대응하며 위상을 강화해왔는데, 이번 성과 역시 그 결과라고 본다"며 수고많으셨다"고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통화 당국과 재정 당국의 공조로 이뤄진 이번 성과에 국민들이 든든함을 느낄 것"이라며 "기축 통화국으로서 리더십을 발휘해준 미국에도 감사를 표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외환시장 안정화에 이어 채권시장과 주식시장의 안정화를 위해서도 강력한 대책을 세워 나가겠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