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30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41 명
격리해제
10398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6298 명
24.8℃
온흐림
미세먼지 46

삼성디스플레이, 스마트폰용 OLED 글로벌 인증…블루라이트·소비전력↓

  • [데일리안] 입력 2020.02.27 09:30
  • 수정 2020.02.27 09:30
  • 이도영 기자 (ldy@dailian.co.kr)

“블루라이트, 업계 최저 수준”

“소비전력도 전년 대비 15% 감소”

삼성디스플레이가 최신 스마트폰용 OLED의 블루라이트비중을 낮춰 글로벌 인증업체 SGS로부터 받은 ‘아이 케어’인증.ⓒ삼성디스플레이삼성디스플레이가 최신 스마트폰용 OLED의 블루라이트비중을 낮춰 글로벌 인증업체 SGS로부터 받은 ‘아이 케어’인증.ⓒ삼성디스플레이

삼성디스플레이의 최신 스마트폰용 유기발광다이오드(OLED)가 글로벌 인증업체로부터 블루라이트와 소비전력을 낮춘 제품으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최신 스마트폰용 OLED의 블루라이트 비중을 낮추고 소비전력을 절감해 글로벌 인증업체인 SGS로부터 ‘아이 케어’, UL로부터 ‘에너지 세이빙’ 디스플레이로 인정받았다고 27일 밝혔다.


SGS에 따르면 삼성디스플레이의 최신 OLED의 블루라이트 비중은 업계 최저 수준인 6.5%로 지난해 선보인 OLED(7.5%)보다 더 낮아졌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자사의 OLED 제품이 일반적인 액정표시장치(LCD)에 비해 블루라이트 비중이 약 70%가량 낮다고 설명했다.


UL은 삼성디스플레이 OLED의 소비전력 역시 15%가량 감소했다고 밝혔다. UL은 사진·방송·인터넷 콘텐츠 이용 시 각각의 소비전력을 평가했다. 평가 결과 신제품의 평균 소비전력이 약 1.5와트(W)에서 약 1.3W로 15%가량 낮아졌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스마트폰 시장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동일한 에너지에도 더 많은 빛을 낼 수 있도록 유기재료의 효율을 높이기 위한 연구개발을 지속했다. 이를 통해 소비전력과 블루라이트를 낮춘 신제품 OLED를 선보였다.


백지호 삼성디스플레이 중소형 전략마케팅팀장(부사장)은 “선명한 화질과 차별화된 디자인에 소비전력과 시력보호까지 탁월한 OLED가 5G 시대를 선도할 최적의 디스플레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시장조사기관 IDC에 따르면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내 5G스마트폰의 비중은 올해 14%(1억9000만대)에서 2024년 50%(7억5000만대)까지 늘어날 것으로 관측된다. 또 스마트폰 사용자의 월별 데이터 이용량 역시 2018년 7기가바이트(GB)에서 2024년 32GB로 크게 증가할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