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6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25 명
격리해제
10275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2044 명
11.5℃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21

농식품부, 기능성식품 대학원과정 운영 2개 대학 모집

  • [데일리안] 입력 2020.01.30 13:06
  • 수정 2020.01.30 13:04
  • 이소희 기자 (aswith@dailian.co.kr)

2월 21일까지 신청…운영비·학생 등록금의 65% 수준 지원

농림축산식품부가 기능성식품 대학원 과정을 운영할 대학 두 곳을 모집한다.


농식품부는 기능성 식품분야 전문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기능성식품 계약학과’를 도입, 신규 교육운영대학을 모집키로 했다.


이는 정부가 작년 12월 4일 발표한 ‘식품산업 활력제고 대책’의 후속조치로 ‘기능성식품 시장 활성화’를 위한 핵심인력 양성방안의 일환이다.


농식품부는 지역과 입지, 원활한 교육생 모집이 가능한지를 중점적으로 평가해 2개 대학을 선정하고, 선정된 대학에는 학과 운영비와 기준 등록금의 65%를 지원할 예정이다.


계약학과에 참여하는 대학과 산업체에는 제품개발·공정·포장기술 등 현장 애로기술 해결을 위한 과제를 수행할 수 있도록 시제품 제작과 시험분석 등이 지원된다.


교육운영대학 모집은 식품 관련 일반학과를 두고 기능성 식품 석사과정을 운영할 수 있는 일반대학을 대상으로 31일부터 2월 21일까지 진행된다.


신청을 희망하는 대학은 2월 21일 오후 6시까지 우편 또는 메일로 신청서를 제출해야하며, 자세한 내용은 농식품부 홈페이지의 공고문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농식품부에 따르면, 최근 기능성 식품산업 시장이 성장함에 따라 제조와 R&D 전문인력에 대한 산업체 수요가 증가하고 있으나, 전문인력이 부족하고 체계적인 교육과정도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산·학·관 협업의 기능성식품 계약학과를 대학에 신규로 설치해, 기능성식품산업을 견인할 R&D 핵심인력을 양성하겠다는 취지다.


기능성식품 계약학과는 건강기능식품 분야 제조업체 등 기능성식품 중소․중견기업의 재직자를 대상으로 R&D에 특화된 석사 학위과정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대학은 복수의 산업체와 계약학과 설치를 위한 운영계약을 체결하고, 기능성 소재 개발과 분석, 공정공학 등 기능성 식품 산업체의 수요를 반영한 교육과정을 개설해야 한다.


필수과정으로 기능성 식품학, 기능성 식품 공정공학, 기능성 식품 인허가를, 선택과정으로는 신소재·재료 개발, 식품안전, 응용미생물, 품질관리 등이 개설될 예정이다.


김종구 식품산업정책관은 “이번에 새로 추진하는 ‘기능성식품 계약학과’는 산업 트렌드에 부응하는 인력양성 정책으로의 전환을 의미한다”며 “기능성식품 계약학과를 수료한 핵심인력들이 향후 기능성 식품 산업 성장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