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22일 06:56:21

황교안 “공수처는 문재인 게슈타포”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황 대표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와 관련해 “공수처는 문재인 게슈타포로 친문 독재의 끝을 보려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