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5일 06:39:46

조용술 전 혁신위원 “이혜훈, 손학규 퇴진 압박”

바른미래당이 주대환 위원장의 사퇴 등 혁신위원회의 좌초를 둘러싼 책임공방으로 내홍이 극심한 가운데 22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임재훈 사무총장과 함께 기자회견을 개최한 조용술 전 혁신위원이 이혜훈 의원이 손학규 대표의 퇴진을 압박했다고 밝히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