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8일 12:35:18

이해찬 “국민소환제 도입 해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이 대표는 자유한국당의 선별적 국회 복귀를 비판하며 “국회의원은 특권이 아니다. 당리당략을 위해 파업을 일삼는 의원을 솎아내는 제도인 소환제를 도입할 때가 됐다고 생각한다"고 말하며 “처음으로 국회의원 되고 나서 소환제를 도입 해야 된다는 말을 하는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7선 의원이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