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19일 17:08:52

이해찬 “황교안 다시 하면 용납하지 않겠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이 대표는 자유한국당이 주최한 광화문 장외투쟁에서 황교안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김정은 대변인 역할만 한다'고 발언한 것과 관련해“제1야당의 대표 발언이 도를 넘었다. 정치를 처음 시작한 분이 그렇게 입문해서 막판에 무엇으로 끝내려고 하는가”고 비판하며 “정치는 그렇게 하는 게 아니다. 다시한번 그런 발언 하면 용납하지 않겠다”고 경고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