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5일 10:16:55

대법 기밀문건 유출-파기 의혹, 유해영 검찰 출석

대법원 기밀 문건을 무단 반출·파기한 의혹을 받는 유해용 전 대법원 수석재판연구관이 12일 오후 양승태 사법부의 사법농단 의혹과 관련한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으로 출석하고 있다. 유 전 연구관은 반출한 문건과 관련한 질문에 “무엇인지 저도 기억 못하지만 판사 생활 10년의 기억이 다 담겨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