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6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84 명
격리해제
6598 명
사망
186 명
검사진행
19295 명
10.1℃
맑음
미세먼지 59

삼성전자, 사운드바 시장 점유율 21.8%…글로벌 1위 지속

  • [데일리안] 입력 2020.03.17 11:00
  • 수정 2020.03.17 10:06
  • 이도영 기자 (ldy@dailian.co.kr)

신제품에 ‘Q-심포니’ 기능 탑재…TV와 시너지 강화

삼성전자 모델이 2020년형 Q사운드바 제품을소개하고 있다.ⓒ삼성전자삼성전자 모델이 2020년형 Q사운드바 제품을소개하고 있다.ⓒ삼성전자

삼성전자는 TV와 연결해 사용하는 사운드바 제품이 글로벌 시장 점유율 1위를 지키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퓨처소스에 따르면 사운드바에 대해 공식 집계를 진행한 2014년 이후 지난해까지 삼성전자가 세계 시장 점유율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금액 기준으로 지난해 21.8%, 수량 기준으로는 16.5%를 각각 기록했다. 2위 업체와는 금액 기준 8%p에 가까운 점유율 격차를 유지하고 있다.


삼성전자의 Q시리즈 사운드바는 뛰어난 음질로 최근 미국·유럽 등 주요 시장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HW-Q90R’과 ‘HW-Q80R’ 모델은 오디오·비디오(AV)포럼, 트러스티드리뷰, 테크레이더, 포켓린트, HD구루 등에서 만점을 받으며 지난해 최고의 제품으로 꼽히기도 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오디오 경쟁력은 14년 연속 1위를 달성한 삼성 TV와의 시너지를 통해 올해 더 강화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특히 2020년형 Q사운드바에는 세계 최대 전자·IT 전시회 ‘CES 2020’에서 최고혁신상을 받은 ‘Q-심포니’ 기술이 적용됐다. 이 기술은 삼성 TV와 사운드바의 스피커를 모두 활용해 풍부한 서라운드 사운드를 구현한다.


조성혁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전무는 “다년간 축적해온 오디오 기술 경쟁력으로 TV는 물론 사운드바 시장에서도 세계 1위의 위상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