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5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37 명
격리해제
6463 명
사망
183 명
검사진행
19571 명
5.3℃
맑음
미세먼지 47

한전, 미세먼지‧온실가스 배출 없는 차세대 친환경 발전기술 개발

  • [데일리안] 입력 2020.01.30 09:06
  • 수정 2020.01.30 09:06
  • 조재학 기자 (2jh@dailian.co.kr)

한국전력 본사 전경.ⓒ한국전력한국전력 본사 전경.ⓒ한국전력


한국전력은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과 공동으로 미세먼지와 온실가스를 배출하지 않는 차세대 친환경 발전기술인 ‘매체순환 연소기술’을 개발했다고 30일 밝혔다.


기존 액화천연가스(LNG) 화력발전은 온실가스인 이산화탄소를 포집하기 위해 흡수탑‧재생탑‧송풍기 등 여러 대형설비가 필요해 발전소 설치비용 부담이 크고 설비를 운영하는 데 많은 에너지를 소모하는 단점이 있었다.


이번에 개발한 매체순환 연소기술은 화석연료가 공기 또는 산소와 직접 접촉하지 않고 두 개의 반응기 내에서 산소 전달 입자가 순환하면서 연료를 연소하는 기술이다. 연소(燃燒)시 순도 100%의 수증기와 이산화탄소만을 생성한 후 이산화탄소를 제거하는 기술로 별도의 이산화탄소 포집설비가 필요 없다.


이 기술은 그동안 200kW(킬로와트) 연속운전이 세계 최대 용량이었으나, 이번 전력연구원이 기술개발을 통해 500kW급 가압 실증에 성공했다.


한전은 발전사와 협력하여 MW(메가와트)급 매체순환 연소기술을 개발해 실제 발전소 규모에 적용할 수 있는 설계기술을 확보할 계획이다.


한전 관계자는 “한전의 매체순환 연소기술은 그동안 고가의 비용이 드는 이산화탄소 포집 공정을 저렴하게 대체하는 획기적인 기술”이라며 “앞으로 친환경 발전기술 분야에서 국내 기술이 세계 최고가 되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