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5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37 명
격리해제
6463 명
사망
183 명
검사진행
19571 명
3.6℃
맑음
미세먼지 51

트럼프, 싱가포르 회담전 "김정은, 대단한 골퍼" 칭찬

  • [데일리안] 입력 2020.01.26 16:24
  • 수정 2020.01.26 16:16
  • 원나래 기자 (wiing1@dailian.co.kr)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조선중앙통신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조선중앙통신

골프광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은 대단한 골퍼"라고 추켜세운 사실이 뒤늦게 공개됐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싱가포르에서 열린 1차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기부자들과 함께 한 자리에서 이 같은 발언을 했다는 것이다.


이날 연합뉴스에 따르면 AP통신과 워싱턴포스트(WP)은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2018년 4월30일 트럼프 그룹이 소유한 워싱턴 트럼프인터내셔널호텔에서 열린 기부자 만찬 행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거의 2년 전 열린 이 비공개 만찬에서의 대화 내용은 상원에서 진행 중인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탄핵 심판을 계기로 외부에 알려지게 됐다.


상원의 탄핵 심판이 한창인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의 개인 변호사인 루디 줄리아니의 지인이자 '우크라이나 스캔들' 연루 인물 중 한 명인 우크라이나 출신 사업가 레프 파르나스의 변호인이 당시 촬영한 1시간 분량 영상을 공개했다.


당시 장면을 촬영한 영상 녹취록에 따르면 첫 북미정상회담 날짜와 장소를 정했다는 트럼프 대통령의 설명에 한 참석자가 인천 송도국제도시의 잭 니클라우스 골프장을 회담 장소로 추천하자, 트럼프 대통령은 폭소를 터뜨리며 "알다시피 김정은은 대단한 골퍼"라고 답했다.


마침 이 자리에는 잭 니클라우스의 손자인 잭 니클라우스 3세도 있었다고 WP가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다양한 현안을 놓고 기부자들과 대화했으며 한국전쟁도 도마 위에 올렸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가 도대체 어쩌다가 한국에 개입하게 된 것이냐. 우리가 어떻게 한국전쟁에 참전하게 됐는지 내게 이야기해 달라"면서 미국의 한국전 참전에 의문을 제기했다.


이밖에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과 중국, 세계무역기구(WTO), 유럽연합(EU) 등도 당시 트럼프 대통령의 '뒷담화' 대상에 올랐다.


부시 전 대통령에 대해선 "부시 때문에 우리가 전쟁과 중동에 끌려들어가 7조달러를 쓰고 있다. 멋진 사례다"라며 반어법을 동원해 비꼬았다. 중국에 대해선 "중국이 우리를 수년간 벗겨 먹었는데 우리는 중국에 2조를 빚지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어 "WTO는 더 나쁘다. 중국이 WTO 가입 전에는 이렇게 대단하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