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29 10시 기준
확진환자
9583 명
격리해제
5033 명
사망
152 명
검사진행
15028 명
14.8℃
맑음
미세먼지 29

LG전자, 프리미엄 식물재배기 첫 공개…CES 2020 전시

  • [데일리안] 입력 2019.12.26 10:00
  • 수정 2019.12.26 09:39
  • 이도영 기자

상추·케일 등 약 20종 채소 야외보다 빠르게 재배

상추·케일 등 약 20종 채소 야외보다 빠르게 재배

<@IMG1>LG전자는 집안에서 사용하는 신개념 프리미엄 식물재배기를 처음 공개하고 내달 7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하는 세계 최대 전자·IT전시회 ‘CES 2020’에서 전시할 계획이라고 26일 밝혔다.

제품은 상추와 케일 등 약 20종의 다양한 채소를 야외보다 빠르게 재배할 수 있다. 총 4개의 선반을 이용해 한꺼번에 재배할 수 있는 채소는 모두 24가지다. 잎채소·새싹채소·허브 등으로 나눠 선반마다 비슷한 채소를 같이 키우는 것도 가능하다. 새싹채소는 약 2주, 잎채소는 약 4주, 허브는 약 6주가 지나면 모두 자란다.

LG전자는 복잡한 채소 재배과정 대부분을 자동화했다. 고객이 식물재배기 내부의 선반에 일체형 씨앗 패키지를 넣고 문을 닫으면 자동으로 채소 재배가 시작된다. 일체형 씨앗 패키지를 구성해 씨앗·토양·비료 등 채소를 키우는 데 필요한 요소를 하나의 패키지에 통합했다.

LG전자는 식물재배기에 LG 생활가전 기술력을 집약시켰다. LG전자는 채소가 자라는 데 적합한 최적의 온도를 자동으로 제어·유지하기 위해 디오스 냉장고의 정밀 온도 제어 및 정온 기술을 적용했다. 상황에 따라 컴프레서의 동작을 자유자재로 조절하는 인버터 기술도 탑재됐다.

회사는 또 채소의 성장에 필요한 물을 정확하게 공급하기 위해 LG 퓨리케어 정수기의 급수 제어 기술을 기반으로 식물재배기의 급수시스템을 독자 개발했다. LG 휘센 에어컨의 공조 기술로 식물재배기 내부의 공기흐름을 최적화해 채소가 성장하는 데 적합한 기류를 만든다.

고객들은 스마트폰을 통해 채소의 생장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식물재배기를 제어할 수 있다.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앱)에서 채소를 재배하는 단계마다 유용한 정보와 수확시기 등도 알려준다.

송대현 LG전자 홈어플라이언스앤에어솔루션(H&A)사업본부장(사장)은 “LG전자의 생활가전 기술을 집약시킨 프리미엄 식물재배기가 야외가 아닌 집안에서 다양한 채소를 편리하게 키우는 즐거움을 고객들에게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