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31 10시 기준
확진환자
9786 명
격리해제
5408 명
사망
162 명
검사진행
16892 명
15.7℃
맑음
미세먼지 54

박항서 귀국, SEA 게임 우승 뒤 '금의환향'

  • [데일리안] 입력 2019.12.14 10:01
  • 수정 2019.12.14 10:01
  • 김평호 기자

22일까지 경남 통영에서 전지훈련

<@IMG1>
동남아시아(SEA) 게임서 베트남을 60년 만에 우승으로 이끈 박항서 감독이 '금의환향'했다.

박항서 감독은 14일 오전 베트남 23세 이하(U-23) 대표팀을 이끌고 김해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지난 10일 막을 내린 SEA 게임 축구에서 베트남에 우승을 안긴 박항서 감독은 기쁨을 누릴 새도 없이 곧바로 다음 목표인 도쿄올림픽 진출 티켓을 위해 담금질에 나선다.

박항서 감독은 내년 1월로 예정된 2020 아시아축구연맹 U-23 챔피언십 본선에 출전한다. 이 대회는 ‘2020 도쿄올림픽’ 본선 진출권 3장이 걸려있다.

이 대회를 위해 박 감독은 오는 22일까지 경남 통영에서 전지훈련을 진행한다. 훈련을 통해 선수들의 부상 회복과 체력 보충에 힘쓸 예정이다.

SEA 게임 우승으로 베트남에서 또 한 번 국민적인 영웅으로 등극한 박항서 감독의 인기는 국내에서까지 이어졌다.

이날 김해공항에는 이른 오전시간임에도 불구, 국내 팬과 베트남 유학생들이 박항서 감독을 보기 위해 기다렸다 뜨거운 환호를 보냈다.

박 감독은 일찍부터 공항에 마중 나와 준 팬들의 사진 촬영 요청에 일일이 응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