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15

삼성화재, 소상공인 풍수해보험 간편가입 서비스 제공

  • [데일리안] 입력 2019.12.02 08:03
  • 수정 2019.12.02 08:03
  • 부광우 기자

삼성화재 모델이 소상공인 풍수해보험 사업의 전국 확대에 발맞춰 오픈 API 기술을 활용해 제공되는 간편가입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삼성화재삼성화재 모델이 소상공인 풍수해보험 사업의 전국 확대에 발맞춰 오픈 API 기술을 활용해 제공되는 간편가입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삼성화재

삼성화재는 소상공인 풍수해보험 사업의 전국 확대에 발맞춰 오픈 API 기술을 활용한 간편가입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오픈 API는 기업의 IT 서비스를 외부와 공유, 협업을 지원하는 기반 기술이다.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소비자들은 별도의 어플리케이션 설치없이 보험설계사가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소상공인 풍수해보험에 손쉽게 가입할 수 있게 됐다.

소상공인 풍수해보험은 풍수해나 지진이 발생할 경우 피해 복구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보험료의 59~92%를 국가와 지자체가 지원하는 정책보험이다. 지난 달 25일부터 전국에서 가입이 가능하다. 이 상품을 통해 ▲태풍 ▲홍수 ▲호우 ▲강풍 ▲풍랑 ▲해일 ▲대설 ▲지진 등 8대 자연재해로 소상공인의 상가·시설, 공장·기계, 집기비품, 재고자산에 피해가 발생한 경우 가입금액 한도 내에서 실손 보상 받을 수 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보험가입은 간편하게 하되 필요할 때 설계사의 도움은 받고 싶다는 고객의 목소리를 반영해 해당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보험을 쉽고 편하게 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