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청용 75분' 보훔, 3경기 연속 무패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10일 17:33:15
    '이청용 75분' 보훔, 3경기 연속 무패
    보훔, 오스나브뤼크와 1-1 무승부
    기사본문
    등록 : 2019-11-23 10:11
    김평호 기자(kimrard16@dailian.co.kr)
    ▲ 독일 분데스리가 2부리그서 활약하고 있는 이청용(보훔)이 선발로 출전해 75분 동안 활약했다.(자료사진) ⓒ 뉴시스

    독일 분데스리가 2부리그서 활약하고 있는 ‘블루드래곤’ 이청용(보훔)이 선발로 출전해 75분 동안 활약하며 팀의 무패 행진에 앞장섰다.

    보훔은 23일(한국시각) 독일 보훔의 보노비아 루르슈타디온에서 열린 오스나브뤼크와 ‘2019-20 분데스리가 2부리그’ 14라운드 홈경기에서 1-1로 비겼다.

    이로써 최근 3경기서 1승 2무를 기록한 보훔은 2승8무4패(승점 14)로 뉘른베르크·하노버(이상 승점 14) 등에 골득실에서 앞선 14위로 올라섰다.

    이날 보훔의 4-2-3-1 전술에서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한 이청용은 후반 30분 마누엘 빈츠하이머와 교체될 때까지 부지런히 그라운드를 누비며 팀 공격을 이끌었다.

    후반 22분 오른발 슈팅을 기록했지만 아쉽게 득점이 무산됐고, 후반 26분 동료에 내준 스루패스도 오프사이드 판정이 나면서 아쉬움을 남기고 경기에서 빠졌다.

    한편, 보훔은 1-1로 맞선 후반 19분 페널티킥 기회를 얻어냈지만 아쉽게 실축하면서 다잡은 승리를 놓치고 말았다.[데일리안 스포츠 = 김평호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