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공장 화재 1시간 30분 만에 진화…기숙사 근로자 대피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11일 23:00:36
    김포 공장 화재 1시간 30분 만에 진화…기숙사 근로자 대피
    기사본문
    등록 : 2019-11-16 15:45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16일 오후 1시 4분께 경기도 김포시 월곶면 한 공장에서 불이 나 공장 일부를 태우고 약 1시간 30분 만에 진화됐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불과 연기가 인근 주택가로 번지는 것을 막기 위해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소방관 98명과 소방장비 36대를 동원해 진화에 나섰다.

    대응 1단계는 담당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이다. 김포소방서는 오후 2시 40분 불길을 완전히 잡고, 잔불을 정리 중이다.

    공장 기숙사에는 외국인 근로자 9명이 있었지만, 곧바로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서는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