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필드, 크리스마스 시즌 맞아 ‘윈터 드림’ 캠페인 진행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06일 22:04:10
    스타필드, 크리스마스 시즌 맞아 ‘윈터 드림’ 캠페인 진행
    기사본문
    등록 : 2019-11-08 10:35
    최승근 기자(csk3480@dailian.co.kr)
    ▲ ⓒ스타필드

    쇼핑테마파크 스타필드가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윈터 드림(WINTER DREAM)’ 캠페인을 전개하고, 전 점에 다양한 꿈을 즐길 수 있는 연말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신세계프라퍼티는 크리스마스 시즌을 앞두고 스타필드 전 점(하남, 코엑스몰, 고양)에서 꿈을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와 이벤트 시설을 전시한다고 8일 밝혔다.

    코엑스몰 별마당 도서관은 ‘아이스크림’이라는 꿈을 찾아 떠나는 북극곰의 여정을 그린 작품, ‘꿈의 여정(Journey for Dream)’을 8일부터 선보인다.

    매해 예술작가들과 협업해 색다른 트리를 자랑하는 코엑스몰 별마당 도서관은 올해 ‘꿈의 여정’이라는 작품을 통해 높이 11m에 달하는 대형 골드 트리와 북극곰 조형물로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꿈의 여정’은 북극곰 조형물로 유명한 변대용 작가의 작품으로, 꿈을 향해 가는 북극곰 가족의 모습을 통해 연말을 맞아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고, 어떠한 환경에 직면하더라도 가족과 함께하는 꿈과 희망을 잃지 말자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특유의 동글동글한 동물 이미지와 파스텔 컬러, 부드러운 곡선 등으로 동화 같은 분위기를 자아내고, 천장에는 볼을 매달아 눈이 오는 겨울을 연출했다.

    스타필드 하남은 18일부터 어린이들의 달콤한 꿈을 보여주는 캔디로 장식된 ‘크리스마스 스위트 가든’을 선보인다.

    가든 중앙 10m 높이의 크리스마스 트리 하우스는 동화 속에 나올법한 집 모양으로 제작됐으며 추파춥스, 멘토스 등 캔디 브랜드로 꾸며진다. 트리 상단의 창문에서는 정해진 시간마다 캐릭터들이 등장, 음악에 맞춰 인사를 해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트리 내부에는 벽난로, 트리, 사탕 등 크리스마스 상징물들로 채운 포토존이 있어 인증샷을 찍을 수 있고, 아이들은 대형 스노우볼 주변 볼 풀에서 달콤한 사탕을 직접 가져가는 스위트한 행운까지 얻을 수 있다.

    스타필드 고양은 12일부터 레고로 새로운 신세계를 만들 수 있는 ‘리 빌드 더 월드(Re-Build the World)’ 이벤트를 진행한다.

    길이 34m의 크리스마스 트리가 눕혀진 형태의 대형 레고 체험존에 5m 높이의 레고 트리를 비롯, 브릭을 자유롭게 가지고 놀 수 있는 대형 브릭 수영장, 산타 하우스와 양말 모양의 포토존, 레고 미끄럼틀까지 레고의 모든 것을 체험할 수 있다.

    스타필드 시티에도 다양한 형태의 트리를 배치해 매장을 찾는 고객들에게 즐거움을 줄 예정이다. 스타필드 시티 위례는 5m 높이의 브릭 트리와 포토존을 설치하고, 스타필드 시티 부천과 명지에는 행운을 상징하는 골드 트리로 장식할 예정이다.

    이창승 신세계프라퍼티 마케팅담당은 “한 해를 마감하는 연말을 맞아 스타필드는 모든 고객님들이 꿈을 찾고, 꿈을 이루기를 소망하는 마음으로 달콤한 겨울 시즌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꿈을 찾는 여정부터, 달콤한 꿈의 정원, 레고로 만드는 새로운 세상까지 다양한 꿈들이 이뤄지는 스타필드를 만들었다”고 말했다.[데일리안 = 최승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