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새 앨범 발매 연기…"시간 필요해"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21일 19:30:30
    아이유, 새 앨범 발매 연기…"시간 필요해"
    고 설리 비보 영향 끼친 듯
    "팬들에게 고맙고 미안해"
    기사본문
    등록 : 2019-10-21 08:11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고 설리 비보 영향 끼친 듯
    "팬들에게 고맙고 미안해"


    ▲ 가수 아이유가 새 앨범 '러브 포엠(Love poem)'의 발매를 연기한다.ⓒ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가수 아이유가 새 앨범 '러브 포엠(Love poem)'의 발매를 연기한다.

    아이유는 20일 공식 팬카페에 "'프롬유(From.IU)'에 글 자주 쓰기로 약속했었는데 오늘에서야 글 남겨서 미안하다"며 "좋지도, 나쁘지도 않은 심심한 이야기들로 프롬유를 채우는 걸 좋아하는데 오늘은 미안한 소식을 전하러 왔다"고 말문을 열었다.

    아이유는 "11월 1일 공개 예정이었던 새 앨범의 발매 일정을 조금 뒤로 미루게 됐다. 동명의 공연을 2주 정도 앞둔 상황이라 공연의 전반적인 메시지, 셋리스트 등의 문제로 일정에 대해 스태프분들과 고민을 했지만, 솔직히 말씀드리면 제 개인에게 시간이 아주 약간 필요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신 앨범과 이번 공연에 가장 큰 유기성이 되어 준 새 앨범의 마지막 트랙 '러브 포엠'을 11월 1일에 다른 곡들보다 먼저 여러분께 들려 드리게 됐다. 원래 (이달) 28일에 선공개로 들려드리려고 했던 곡"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앨범의 프로듀서로서, 공연을 만드는 가수로서의 책임감을 제 개인의 역량이 따라가지 못해 내린 결정이기 때문에 너무나 죄송하다"고 팬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아이유는 "너무 오래 기다리게 하지 않을 거라는 것과 실망스러운 공연을 만들지 않겠다는 것만큼은 꼭 약속하겠다. 사과드리고 싶어서 먼저 글 남긴다. 정말 미안하고 항상 고맙다"고 덧붙였다.

    아이유는 다음 달 새 앨범 '러브 포엠' 발매와 함께 서울, 인천, 부산, 광주 등에서 같은 이름으로 기획된 공연을 열 예정이었다. 그러나 절친한 사이였던 가수 설리의 비보가 전해지며 새 앨범의 사전 콘텐츠 공개를 중단했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