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9℃
온흐림
미세먼지 10

LG전자, e스포츠대회 ‘ESL모바일오픈 시즌3’ 공식 후원

  • [데일리안] 입력 2019.10.17 14:01
  • 수정 2019.10.17 14:02
  • 김은경 기자

‘LG G8X 씽큐’ ‘듀얼스크린’으로 경기

유튜브·트위치 등에서 결승전 생중계

ESL(왼쪽)과 LG전자 로고.ⓒLG전자 ESL(왼쪽)과 LG전자 로고.ⓒLG전자

‘LG G8X 씽큐’ ‘듀얼스크린’으로 경기
유튜브·트위치 등에서 결승전 생중계


LG전자는 e스포츠 운영단체 ‘일렉트로닉 스포츠 리그(ESL·Electronic Sports League)’가 주최하는 e스포츠대회 ‘ESL모바일오픈 시즌3(Season 3 of ESL Mobile Open)’를 공식 후원한다고 17일 밝혔다.

대회는 현지시간을 기준으로 이날부터 내달 15일까지 4주간 진행된다. 예선은 미 전역서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모바일게임 ‘배틀그라운드’, ‘클래시오브클랜’, ‘아스팔트9’ 등이 종목이다.

대회 결승전은 내달 15일 조지아주(州) 애틀랜타에서 열린다. 결승전 참가자들은 ‘LG G8X 씽큐(ThinQ·국내명 LG V50S 씽큐)’와 ‘듀얼스크린’을 사용해 경기를 치르게 된다. 결승전은 유튜브, 트위치 등 라이브방송 플랫폼을 통해 전 세계로 생중계된다.

LG전자는 결승전 현장에 별도 전시부스를 마련하고 관람객들이 LG G8X 씽큐와 듀얼스크린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두 화면을 연동해 게임패드와 플레이화면으로 나누어 쓰는 ‘LG 게임패드’는 ‘나만의 게임패드’ 기능으로 게임 종류나 취향에 따라 조작버튼의 종류, 위치, 크기 등을 사용자 마음대로 바꿀 수 있다.

ESL의 브랜드파트너십 수석 부사장 ‘폴 브루어’는 “LG전자는 e스포츠 시장에서 영향력을 높이고 선수와 팬 모두의 경험을 향상시키는 데 기여하는 글로벌 브랜드의 훌륭한 사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주완 LG전자 북미법인대표 부사장은 “LG G8X 씽큐와 듀얼스크린은 몰입감 높은 모바일게임 사용자경험을 제공한다”며 “이번 후원을 통해 보다 많은 고객들이 듀얼스크린의 잠재력을 알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