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를 생각하며" 아이유 '복숭아' 차트 역주행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2일 22:46:30
    "설리를 생각하며" 아이유 '복숭아' 차트 역주행
    기사본문
    등록 : 2019-10-15 09:25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설리의 사망 소식 이후 아이유의 '복숭아'가 다시 주목받고 있다. ⓒ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설리의 사망 소식이 전해지자 아이유가 설리를 생각하며 만든 곡 '복숭아'가 차트에서 급상승하고 있다.

    '복숭아'는 15일 오전 국내 최대 음원차트 멜론 실시간 차트(오전 9시 기준)에서 26위에 오른 것을 비롯해 각종 음원차트에서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곡이 지난 2012년 발표된 곳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매우 이례적이다.

    '복숭아'는 아이유의 싱글 '스무살의 봄'에 수록된 곡으로 사랑의 설렘을 그린 러브송이다. 아이유는 발매 당시 "설리를 생각하며 남자의 시선으로 가사를 썼다"고 밝혀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설리도 "아이유가 '널 위한 곡이 나올 거야'라고 말했고, '복숭아'가 나온 뒤 '이거 맞지?'라고 물어본 적이 있다"고 말한 바 있다. 그 이후 설리의 별명 중 하나가 복숭아가 됐다.

    한편, 성남소방서 측은 14일 경기 성남수정경찰서는 설리가 이날 오후 3시 21분께 자택인 성남시 수정구 심곡동의 한 전원주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