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카페 식당 와이파이 이용 고객 정보 보관 의무화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24일 11:38:15
    태국, 카페 식당 와이파이 이용 고객 정보 보관 의무화
    기사본문
    등록 : 2019-10-09 11:50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태국의 카페와 식당 업주들은 와이파이 서비스 제공 시 이용 기록을 90일간 의무적으로 보관해야 한다.

    9일 연합뉴스는 현지 온라인 매체 카오솟 등을 인용해 이 같이 전했다. 뿌띠뽕 뿐나깐따 태국 디지털경제사회부 장관의 발표에 따르면 태국서 무료 와이파이 서비스를 제공하는 카페와 식당 업주들은 손님들의 와이파이 이용 데이터를 90일간 보관해야 한다.

    이를 어길 경우 관련 법에 따라 처벌받으며 와이파이가 범행에 사용될 경우 당국이 관련 정보 제공을 요구할 수도 있다.

    이번 조치는 태국 정부가 최근 가짜뉴스를 차단한다며 온라인 콘텐츠에 대한 감독을 대폭 강화하는 움직임과 무관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와이파이 이용 데이터 보관 방침이 발표되기 전날 현지 경찰은 페이스북에 군주제에 대한 부적절한 표현을 올린 혐의로 민주화 운동 활동가를 붙잡았다. 또 같은 혐의로 5명이 더 체포될 수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