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안전·환경 자문위원장에 김지형 변호사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12일 11:59:07
    현대제철 안전·환경 자문위원장에 김지형 변호사
    기사본문
    등록 : 2019-10-07 10:20
    조인영 기자(ciy8100@dailian.co.kr)
    ▲ 김지형 안전·환경자문위원회 위원장ⓒ현대제철

    현대제철은 '행복일터 안전·환경자문위원회'(이하 자문위원회)의 위원장으로 법무법인 지평 김지형 대표변호사를 위촉했다고 7일 밝혔다.

    현대제철 자문위원회는 회사의 안전 및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지난 5월 발족했으며, 학계·법조·안전·환경·보건 등 각 부문을 대표하는 13명의 전문가들로 구성돼 안전 및 환경 분야에 대한 사내 제반현황을 심층적으로 검토하고 조언하는 역할을 수행해 오고 있다.

    김지형 변호사는 대법원 대법관 출신으로, 다양한 사회적 갈등사안을 중재하는 한편 산업안전 분야에 대한 해법을 제시하는데 있어 중책을 맡아왔다.

    그는 자문위원회의에서 “기업에 있어 공공의 가치가 증대되는 시점에 현대제철이 안전·환경과 관련된 외부 자문위원회를 구성한 취지를 높이 평가한다”며 “이 같은 취지가 충분히 발현될 수 있도록 여러 자문위원님들과 함께 역량을 모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제철은 “김지형 위원장의 영입으로 더욱 완성도 높은 안전·환경 관리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궁극적으로 근로자 안전도 향상은 물론 지역사회와의 상생에도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기대했다.[데일리안 = 조인영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