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여의도 불꽃축제 100만 인파 예상…도로 전면통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24일 10:15:23
    오늘 여의도 불꽃축제 100만 인파 예상…도로 전면통제
    기사본문
    등록 : 2019-10-05 14:38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 지난해 서울세계불꽃축제에서 관람객이 불꽃쇼를 스마트폰으로 촬영하고 있는 모습.(자료사진)ⓒ한화

    국내 최대 불꽃축제인 '서울세계불꽃축제'가 개최되는 5일 서울 여의도 도로 교통이 전면 통제될 예정이다.

    서울세계불꽃축제는 이날 오후 7시20분부터 8시40분까지 여의도 한강공원 일대에서 열린다. 경찰에 따르면 마포대교 남단부터 여의도 63빌딩 앞까지 여의동로 구간은 오후 2시부터 행사가 마무리되는 9시 반까지 양방향 전면 통제될 예정이다.

    여의상류 IC는 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통제되며 원효대교 인도는 오후 7시부터 행사가 끝날 때까지 통제된다.

    이번 불꽃축제에는 한국, 스웨덴, 중국 3개국의 불꽃연출팀이 참여한다. '써니'사가 중국 특유의 웅장한 불꽃을 20분 동안, 7시40분부터 스웨덴의 '예테보리스'사가 경쾌한 음악 비트에 맞춰 섬세한 불꽃을 연출한다. 이번 축제에는 시민과 관광객 등 100만명의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된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