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재산 공개…시청률 1위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6일 16:41:46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재산 공개…시청률 1위
    기사본문
    등록 : 2019-09-18 11:47
    부수정 기자(sjboo71@dailian.co.kr)
    ▲ 함소원-진화 부부가 재산을 깜짝 공개한 TV조선 '아내의 맛' 동시간대 예능 1위를 지켰다.방송 캡처

    함소원-진화 부부가 재산을 깜짝 공개한 TV조선 '아내의 맛' 동시간대 예능 1위를 지켰다.

    지난 17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은 시청률 5.8%(닐슨코리아 전국 유료플랫폼 가입 가구 기준)를 기록, 지상파-종편 종합 동시간대 1위를 나타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재무 설계를 위해 상담사를 찾은 함소원-진화 부부의 일상이 담겼다.

    함소원은 전문가에게 "현금이 얼마 없다. 돈이 생기면 다 부동산에 넣는다"라며 "아파트 두 채, 빌라 두 채, 전원주택 한 채가 있다. 수도권에 넷, 서울에 하나"라고 말했다.

    이어 "미스코리아 때부터 돈을 모았다"면서 "중국 친구들은 한국에 와서 건물을 한 채씩 사 간다. 그 모습을 볼 때마다 제가 가진 건 부족하다는 생각이 든다"고 고백했다.

    전문가는 "목표도 없이 모으면 모으다가 죽는다. 불안 자체를 컨트롤해야 한다"고 조언했다.[데일리안 = 부수정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