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필 무렵' 넷플릭스로 전세계 공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20일 00:13:21
    '동백꽃 필 무렵' 넷플릭스로 전세계 공개
    기사본문
    등록 : 2019-09-16 14:08
    김명신 기자(sini@dailian.co.kr)
    ▲ 넷플릭스(Netflix)가 공효진, 강하늘 주연의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을 서비스한다.ⓒ KBS

    넷플릭스(Netflix)가 공효진, 강하늘 주연의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을 서비스한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은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영어권 지역은 첫 방영일부터 매회 정규 방송 종료 후 공개되며, 일본은 11월 15일 자정(PST)에 전회차 동시 공개된다. 전 세계 나머지 국가들은 9월 28일 부터 매주 토요일 두 회차씩 선보여질 예정이다.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맹수 동백을, “사랑하면 다 돼!”라는 무조건적인 응원과 지지로 깨우는 촌므파탈 황용식의 폭격형 로맨스다.

    삼대가 뿌리박고 살며, 들어오고 나가는 사람 없는 ‘옹산’이라는 꽉 막힌 동네를 배경으로 ‘까멜리아’라는 가게를 차린 뉴페이스 동백과 지역 토박이 파출소 순경 황용식의 사랑 이야기를 담는다.

    공효진은 여린 듯 하면서도 강단있는 성격으로 세상의 편견에 꿋꿋하게 맞서며 살아가는 동백 역으로 3년 만에 드라마에 복귀한다. 강하늘은 동백에게 푹 빠진 직진 청년이자 순박함과 섹시함을 겸비한 ‘촌므파탈’ 황용식으로 분해 제대 후 첫 작품을 선보인다.

    까멜리아(동백)의 꽃말 ‘당신만을 사랑합니다’처럼, 오로지 한 여자만을 위한 한 남자의 무제한 폭격형 로맨스를 담은 '동백꽃 필 무렵>'은 따뜻하고 유쾌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두드릴 예정이다.

    '쌈, 마이웨이'의 임상춘 작가와 '함부로 애틋하게', '너도 인간이니'의 차영훈 감독이 '백희가 돌아왔다' 이후 3년여 만에 다시 의기투합한 '동백꽃 필 무렵'. 18일 부터 넷플릭스를 통해 차례로 전 세계 시청자들을 만난다.[데일리안 = 김명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