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 10명 중 8명 "한국과 관계 개선해야"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7일 12:40:34
    일본인 10명 중 8명 "한국과 관계 개선해야"
    기사본문
    등록 : 2019-09-09 16:03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일본인 10명 중 8명 가까이가 한국과의 관계 개선을 희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연합뉴스가 민영방송 TBS의 계열 매체인 JNN이 지난 7~8일 18세 이상 유권자 1167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전화 여론조사 결과를 인용한 보도에 따르면 응답자의 79%는 악화가 계속되고 있는 한일 관계에 대해 '개선하는 쪽이 좋다'고 답했다.

    하지만 한국 정부의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결정에 대해서는 76%가 '이해할 수 없다'고 답했다.

    또 수출 간소화 혜택을 주는 백색국가에서 한국을 제외한 일본 정부의 조치에 대해서는 59%가 '타당하다고 생각한다'고 응답했다.

    아울러 응답자의 50%는 한일 정상회담을 조기에 개최해야 한다는 의견을 밝혔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 아베 내각의 지지율은 지난 달 조사 때보다 3.1%포인트 하락한 57%로 집계됐다. 지지하지 않는다는 비율은 1.7% 상승한 38.7%를 기록했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