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여배우?' 루머에 김성령 팬들 "인격 모독"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6일 21:51:44
    '조국 여배우?' 루머에 김성령 팬들 "인격 모독"
    기사본문
    등록 : 2019-08-27 10:36
    이한철 기자(qurk@dailian.co.kr)
    ▲ 배우 김성령의 팬들이 조국 여배우 후원설에 대해 "인격 모독"이라며 발끈했다. ⓒ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배우 김성령의 팬들이 '조국 후원 여배우'라는 악성 루머에 대해 "명예훼손과 인격 모독을 자제해 달라"고 호소했다.

    디시인사이드 김성령 갤러리는 26일 "배우 김성령 갤러리에서 공식 입장을 밝힌다"라는 제목의 성명문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팬들은 이 성명문을 통해 "현재 김성령과 관련해 사실과 다른 내용들이 무분별하게 유포되고 있어 팬의 한 사람으로서 심히 유감을 표한다"며 "김성령은 언제나 성실하고 자기 일에 충실한, 타의 모범이 되는 여배우였다는 사실을 강조한다"고 말했다.

    이어 "부디 배우 김성령에 대한 명예훼손과 인격 모독은 자제해주시길 간곡히 호소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 김용호 씨는 최근 '조국이 밀어준 여배우는 누구?'라는 영상을 올려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와 관련한 의혹을 제기했다.

    김 씨는 이 영상에서 조국 후보자가 톱스타급 여성 배우를 후원했고 조 후보자의 동생이 연루돼 있다고 주장해 논란이 일었다. 일각에서는 김 씨가 언급한 배우가 김성령이라고 지목해 파문이 더욱 커졌다.

    이에 대해 조 후보자의 인사청문회 준비단은 "사실무근이자 허위 조작"이라며 민형사상 모든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데일리안 = 이한철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