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킨도너츠, 프랑스 솔티드 카라멜 활용한 ‘8월 이달의 도넛’ 출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2일 20:31:57
    던킨도너츠, 프랑스 솔티드 카라멜 활용한 ‘8월 이달의 도넛’ 출시
    70년 전통의 ‘라 메종드 아모린’, 진하고 고급스러운 단맛의 프랑스 카라멜 브랜드
    프리미엄 솔티드 카라멜 활용한 도넛 4종과 카라멜 마끼아또 선보여
    기사본문
    등록 : 2019-08-22 10:40
    최승근 기자(csk3480@dailian.co.kr)
    ▲ SPC그룹이 운영하는 던킨도너츠가 ‘라 메종드 아모린(La Maison D'Armorine)’과 협업한 8월 이달의 도넛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던킨도너츠

    SPC그룹이 운영하는 던킨도너츠가 ‘라 메종드 아모린(La Maison D'Armorine)’과 협업한 8월 이달의 도넛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라 메종드 아모린’은 70년 전통의 프랑스 카라멜 전문 브랜드로, 명품 소금으로 알려진 프랑스 게랑드 천연 소금이 들어간 버터와 천연 사탕수수를 넣어 깊고 풍부한 맛을 내는 솔티드 카라멜 제품으로 유명하다.

    던킨도너츠 8월 이달의 도넛은 ‘라 메종드 아모린’의 솔티드 카라멜을 활용해 진한 달콤함과 쫀득한 식감을 자랑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한 조각씩 떼어먹는 바이츠 도넛 위에 카라멜을 바른 ‘솔티드 카라멜 바이츠’, 부드러운 필드 도넛에 진하고 깊은 맛의 카라멜 크림을 가득 넣은 ‘솔티드 카라멜 필드’, 달콤한 카라멜 코팅 위에 고소한 땅콩을 듬뿍 얹은 ‘솔티드 카라멜 앤 피넛’, 카라멜 필링을 가득 넣은 한입 크기의 ‘솔티드 카라멜 먼치킨’ 등 총 4종이다.

    이달의 음료 ‘폼나는 메종드 카라멜’은 던킨도너츠의 신규 블렌드 ‘롱비치 블루’와 ‘라 메종드 아모린’이 조화를 이루는 프리미엄 카라멜 마끼아또로, 롱비치 블루의 풍부한 산미와 ‘라 메종드 아모린’ 솔티드 카라멜 소스의 진한 달콤함이 어우러진 깊은 맛이 특징이다. 여기에 밀크폼(우유거품)이 올라가 부드러움을 더했다.

    던킨도너츠 관계자는 “도넛과 잘 어울리면서도 색다른 맛을 고민하다 프랑스 산 솔티드 카라멜을 활용한 메뉴를 선보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원료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제품 다양성을 늘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최승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