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니아대우, 멕시코서 전자레인지 필수가전으로 인기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6일 17:40:30
    위니아대우, 멕시코서 전자레인지 필수가전으로 인기
    ‘셰프 멕시카노’ 2009년 출시 후 꾸준히 판매 성장세
    다양한 조리·살균 기능과 현지맞춤 전략으로 점유율 59%
    기사본문
    등록 : 2019-08-14 09:36
    이홍석 기자(redstone@dailian.co.kr)
    ▲ 위니아대우 셰프 멕시카노 전자레인지.ⓒ위니아대우
    ‘셰프 멕시카노’ 2009년 출시 후 꾸준히 판매 성장세
    다양한 조리·살균 기능과 현지맞춤 전략으로 점유율 59%


    대유위니아그룹의 위니아대우(구 대우전자)가 멕시코서 출시한 전자레인지가 꾸준한 판매 성장세를 보이며 필수가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위니아대우는 14일 멕시코에서 현지 특화 제품으로 선보인 전자레인지 ‘셰프 멕시카노(Chef Mexicano)’가 올 6월 누계 기준으로 시장점유율 59%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009년 첫 출시 이래 가장 높은 수치로 멕시코는 위니아대우가 해외 주력시장 중 하나로 꼽고 있는 국가다.

    ‘셰프 멕시카노’ 전자레인지는 멕시코 현지인들의 입맛과 식습관 등을 꼼꼼히 분석해 반영한 제품이다.

    위니아대우는 멕시코 대표 음식인 ‘또르띠아(옥수수가루로 만든 전병)’와 피카디요(소고기나 돼지고기를 으깨서 졸인 남미요리) 등의 전통 요리가 가능하도록 하기 위해 전통 시장을 직접 찾아가 식자재 등을 점검하고 연구했다.

    이번에 출시한 2019년 ‘셰프 멕시카노’는 조리기능에 추가로 다양한 기능이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일반 전자레인지에는 없는 살균기능을 적용해 젖병·행주·접시 등 조리기구를 소독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대기상태에서 2분이상 작동하지 않으면 전원이 자동차단 되는 대기 전력낭비 차단 시스템인 ‘스마트 제로 온(Smart Zero-On)’이 업그레이드돼 에너지 절약과 사용자 편의성을 더했다.

    음식 조리 기능을 기존 6가지에서 한달 내내 색다른 요리를 즐길 수 있도록 31가지의 메뉴 기능도 추가 적용했다.

    특히 99%의 완전해동이 가능한 4가지 타입의 육류 해동기능을 통해 다양한 육류 요리가 가능하도록 설계했다. 다양한 레시피와 조리방법, 제품에 대한 정보는 위니아대우 셰프 멕시카노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쉽게 얻을 수 있도록 했다.

    장세훈 위니아대우 멕시코법인장은 “지난 10년간 지속적인 현지화 전략과 제품 경쟁력 강화를 통해 압도적인 전자레인지 시장점유율을 기록할 수 있었다”며 “단순 주방기기를 뛰어 넘어 소비자의 생활 편리까지 가능한 기능을 적용한 것처럼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요구사항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현지화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신제품은 위니아대우의 프리미엄 제품군인 위니아 콜렉션 제품으로 31·39·45L 3가지로 출시됐다. 위니아대우는 현지 특화 제품을 멕시코뿐만 아니라 중동·러시아·인도네시아 등 지역별 현지요리 조리가 가능한 전자레인지와 복합 오븐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다.[데일리안 = 이홍석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