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故 석원호 소방관 유족에 위로금 전달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3일 20:35:52
    에쓰오일, 故 석원호 소방관 유족에 위로금 전달
    기사본문
    등록 : 2019-08-09 13:56
    조재학 기자(2jh@dailian.co.kr)
    ▲ 에쓰오일 로고.ⓒ에쓰오일

    에쓰오일은 경기도 안성시 박스 공장 화재 진압 중 순직한 경기 안성소방서 석원호 지방소방장 유족에게 위로금 3000만원을 전달한다고 9일 밝혔다.

    앞서 고(故) 석원호 지방소방장은 지난 6일 낮 1시께 경기도 안성시 소재 종이상자 생산 공장에 불이 났다는 신고를 받아 출동했다. 인명을 구조하기 위해 지하 1층에 진입하는 과정에서 원인 미상의 폭발로 인해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숨졌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먼저 생각하고 이를 지키기 위해 헌신하다 불의의 사고로 안타깝게 순직하신 고 석원호 지방소방장의 명복을 빈다”며 “유족들이 슬픔을 극복하고 안정적으로 생활할 수 있도록 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에쓰오일은 2006년부터 소방청과 함께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을 시행해 지난 14년간 55명의 순직 소방관 유족에게 위로금을 전달하는 등 소방관과 가족을 지속적으로 지원해오고 있다.[데일리안 = 조재학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