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실력파 뮤지션 지원하는 ‘2019 써라운드’ 모집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6일 11:09:02
    KT&G, 실력파 뮤지션 지원하는 ‘2019 써라운드’ 모집
    최종 3팀에 3천만원 상당 혜택…5일부터 25일까지 응모
    기사본문
    등록 : 2019-08-05 11:02
    최승근 기자(csk3480@dailian.co.kr)
    ▲ KT&G가 경력 뮤지션의 재도약을 위해 공연 기회를 제공하는 ‘2019 써라운드(S.around)’ 참가자를 오는 25일까지 모집한다.ⓒKT&G

    KT&G가 경력 뮤지션의 재도약을 위해 공연 기회를 제공하는 ‘2019 써라운드(S.around)’ 참가자를 오는 25일까지 모집한다.

    올해 4회째를 맞는 ‘써라운드’는 국내 대부분의 뮤지션 지원 프로그램이 신인들에게 편중된 점에 착안해, 실력파 경력 뮤지션의 지속적인 활동을 돕기 위해 KT&G가 선보인 독창적인 음악지원 사업이다.

    KT&G의 ‘써라운드’는 상상마당과 뮤지션이 음악으로 세상을 둘러싼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지난 2014년 최고은, 눈뜨고코베인, 고고보이스를 시작으로 2015년 단편선과선원들, 사비나앤드론즈, 2017년 서사무엘, 우효를 선발해 음반 제작부터 공연 개최까지 음악 활동을 꾸준히 지원해 왔다.

    올해 열리는 ‘2019 써라운드’는 최근 음악계 트렌드를 반영해 기존 ‘앨범 제작’ 위주의 지원에서 ‘공연 개최’ 중심으로 변화를 시도한다.

    최종 선정된 3개 팀은 먼저 공동 공연 기회를 부여받고, 각 상금 200만원과 공연제작비 500만원 그리고 단독공연 개최 이후 수익 전액을 포함해 팀당 1000만원 상당의 혜택을 제공 받는다.

    이 프로그램의 지원자격은 발표한 자작곡이 10곡 이상으로 단독공연(200석 이상 규모) 개최 경험이 있는 뮤지션이면 누구나 가능하다. 지원을 위해서는 KT&G 상상마당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서와 공연영상, 기획안을 제출하면 된다.

    지효석 KT&G 문화공헌부 부장은 “KT&G는 ‘써라운드’를 통해 문화 지원의 사각지대에 놓인 기성 뮤지션들에게 재도약의 기회를 제공해 왔다”면서 “이외에도 신인과 버스킹 뮤지션을 지원하는 밴드디스커버리, 언더더루프 등 다양하고 창의적인 프로그램을 지속 운영해 실력파 음악가들을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데일리안 = 최승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