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일뱅크, 2Q 영업익 1544억…전년비 50.8%↓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10일 15:17:12
    현대오일뱅크, 2Q 영업익 1544억…전년비 50.8%↓
    기사본문
    등록 : 2019-07-25 15:20
    조재학 기자(2jh@dailian.co.kr)
    ▲ 현대케미칼 혼합자일렌 생산공장 전경.ⓒ현대오일뱅크

    현대오일뱅크가 2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154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0.8% 감소했다고 25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5조3196억원, 당기순이익은 91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2.1%, 50.6% 줄었다.

    다만 전분기와 비교해 매출액은 3.5%, 영업이익은 53.2% 증가했다.

    현대오일뱅크는 정유사업에서 전분기 대비 325억 증가한 1075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둬 당초 저조할 것으로 예상된 시장 컨센서스를 뛰어넘었다고 설명했다. 특히 정제마진이 최악인 상황에서도 고도화 설비 확충과 원유도입 다변화를 통한 원가 절감 전략이 통했다고 분석했다.

    하반기에는 역내 정유공장 정기보수와 휘발유 수요 증가, 국제해사기구(IMO) 2020에 따른 선박용 경유 수요 증가 등 호재가 잇따를 것으로 예상돼 정유사업 수익성은 지속적으로 개선될 전망이다.

    아울러 비정유 사업을 영위하는 자회사인 현대케미칼과 현대오씨아이도 각각 247억원과 70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최근 혼합자일렌 공장 증설작업을 마무리한 현대케미칼은 3분기부터 본격적인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

    또 파라자일렌을 생산하는 현대코스모는 276억원, 윤활기유를 생산하는 현대쉘베이스오일은 45억원의 영업이익을 거뒀다. 현대코스모와 현대쉘베이스오일은 합작사와 공동경영으로 종속기업이 아닌 지분법 적용 대상 기업으로 분류된다.[데일리안 = 조재학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