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2020-02-23 17시 기준
602 명
확진환자
5 명
사망자
8057 명
검사진행
18 명
격리해제
2.6℃
맑음
미세먼지 21

전국서 지진 신고 270여건…인적·물적 피해 없어

  • [데일리안] 입력 2019.07.21 15:19
  • 수정 2019.07.21 15:20
  •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경북 상주에서 발생한 규모 3.9 지진으로 서울과 인천을 비롯한 전국에서 270여건의 지진 감지 신고가 접수됐다. 인적·물적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21일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12시 20분까지 지진을 느꼈다고 119 등에 신고된 건수는 총 276건이었다고 행정안전부와 소방청은 밝혔다.

충북 지역이 100건으로 가장 많았고 대전 47건, 경북 35건, 세종 30건, 경기 23건, 충남 22건 순으로 집계됐다. 서울(7건)과 인천(4건), 광주(4건) 등에서도 지진 감지 신고가 들어왔다. 지진으로 인한 피해 신고는 현재까지 접수되지 않았다.

행안부는 인접 지역 피해 상황을 파악 중으로, 추가 지진 발생에 대비해 상황관리를 강화했으며 기상청과 함께 동향을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행안부는 앞선 오전 11시 10분 김계조 재난안전관리본부장 주재로 상황 점검회의를 열었다. 이어 오후 1시 진영 장관 주재로 소방청과 경북도, 상주시 등 관계기관과 긴급 영상회의를 열어 대처상황을 점검했다.

진 장관은 "관련 부처와 지자체에서는 추가 지진 발생에 대비해 대응 태세를 유지하고 원전과 전기·통신 등 국가기반시설 점검에도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 몽실여사
    댓글테스트
    • 2019-09-03 오후 03:06:54
    • 신고
    • 1
    • 0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