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귈 것처럼 접근해 돈 가로챈 20대女 징역형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2일 18:15:04
    사귈 것처럼 접근해 돈 가로챈 20대女 징역형
    기사본문
    등록 : 2019-07-19 17:37
    스팟뉴스팀 (spotnews@dailian.co.kr)
    ▲ 스마트폰 채팅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알게 된 남성에게 접근해 금품을 가로챈 20대 여성이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데일리안

    스마트폰 채팅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알게 된 남성에게 접근해 금품을 가로챈 20대 여성이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인천지법 형사6단독 오창훈 판사는 사기 혐의로 기소된 A(26·여)씨에게 징역 4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하고 80시간의 사회봉사를 명령했다고 19일 밝혔다.

    A씨는 2015년 6~7월 스마트폰 채팅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알게 된 한 남성으로부터 7차례 총 1900여만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사귈 것처럼 이 남성에게 접근한 뒤 어머니 병원비가 필요하다며 돈을 빌려 가로챘다. 가로챈 돈은 인터넷 도박 비용 등으로 탕진했다.

    오 판사는 "피고인이 잘못을 인정하며 반성하고 있다"면서도 "비슷한 시기에 유사한 방법으로 사기 행각을 벌여 별도의 재판을 받은 점 등을 양형에 고려했다"고 밝혔다.[데일리안 = 스팟뉴스팀]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