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 ‘마곡 M-밸리 이화 메디테크 비즈 교류회’ 개최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6일 19:00:59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 ‘마곡 M-밸리 이화 메디테크 비즈 교류회’ 개최
    기사본문
    등록 : 2019-07-17 15:21
    최승근 기자(csk3480@dailian.co.kr)
    ▲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은 지난 16일 이대서울병원 지하 2층 대강당에서 ‘마곡 M-밸리 이화 메디테크 비즈 교류회’를 개최했다.ⓒ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은 지난 16일 이대서울병원 지하 2층 대강당에서 ‘마곡 M-밸리 이화 메디테크 비즈 교류회’를 개최했다.

    서울특별시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마곡산업단지관리단(SBA)과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 이화여자대학교 산학협력단이 공동으로 주최한 이번 행사는 의약 및 바이오분야 기술교류회로 공공기술을 기반으로 기업의 R&D 연구 성과 제고에 기여하고 최신 기술 동향과 사업화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개최됐다.

    약 100명의 관계자들이 참석한 이날 교류회에서는 유경하 이대서울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가 ‘편도줄기세포 기술’, 이향운 이대목동병원 신경과 교수가 ‘인공지능 신경기능조절 첨단융합 기술’, 우소연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미생물학교실 교수가 ‘면역조절기전 기술’ 등 유망 기술을 발표해 참석자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또한, 항노화 건강식품을 개발하는 바이오헬스케어 기업 팜스빌과 신약개발 전문 제약바이오기업 크리스탈지노믹스가 수요기술에 대해 발표했다.

    이외에도 이화여자대학교 연구진 간 공동연구 및 기술교류를 위한 1:1 비즈니스 상담도 13건, 기업의 R&D연구 인력 채용을 위한 이화여자대학교 청년TLO사업 상담과 기술 초기창업 관련 투자 상담도 함께 이뤄졌다.[데일리안 = 최승근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