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10 10시 기준
확진환자
10450 명
격리해제
7117 명
사망
208 명
검사진행
15298 명
11.6℃
맑음
미세먼지 49

정경두 국방장관 "김원봉, 국군 뿌리로 인정하지 않는다"

  • [데일리안] 입력 2019.07.16 16:49
  • 수정 2019.07.16 20:15
  • 이유림 기자

"김원봉, 광복군 활동한 공적 있지만, 이후 北정권 창출 기여"

"김원봉, 광복군 활동한 공적 있지만, 이후 北정권 창출 기여"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1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16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정경두 국방장관이 16일 약산 김원봉에 대해 "국군의 뿌리로 인정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정 장관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김원봉을 국군 뿌리로 인정하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정 장관은 "(김원봉은) 광복군 활동을 한 것에 대해선 공적이 있지만, 그 이후 좌익 계통 활약과 북한 정권 창출, 6.25 남침에 기여했다"며 "'국군의 뿌리'라 그러는 것은 김원봉 한 사람이 아니라 광복군 활동 그 자체를 말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김진태 의원은 "그렇다면 문재인 대통령에게 그렇게 말하면 안 된다고 건의해야 할 것 아니냐"며 "해군 2함대 사건 조작 의혹까지 있다. 우리나라 군대가 어쩌다 이렇게 됐나"라고 질책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현충일 추념사에서 일본 강점기 조선의용대를 이끈 항일 무장독립투쟁가 김원봉을 언급하며 "광복 후 대한민국 국군창설의 뿌리가 됐다"고 평가했다. 이후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김원봉을 국군 창설의 뿌리로 격상시켰다'는 논란이 일자 "정파와 이념을 뛰어넘어 통합으로 가자는 취지로 말한 것 뿐"이라고 일축했다.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김 의원 질의에 반발했다. 표 의원은 "방금 놀라운 가짜뉴스를 들었다. 대통령께서 한 번이라도 김원봉이 국군의 뿌리라고 말한 적이 있느냐"고 반박했다. 정 장관은 "그런 적 없다"고 답했다.

표 의원은 "아닌 건 아니라고 말해달라. 가짜뉴스가 횡행하지 않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정 장관은 "저희는 아니라고 하는데, (그렇게) 주장하는 사람이 많아 안타깝다"고 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