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7℃
연무
미세먼지 68

가수 별, 셋째 득녀 "남편 하하 아주 기뻐해"

  • [데일리안] 입력 2019.07.15 16:32
  • 수정 2019.07.15 16:32
  • 이한철 기자 (qurk@dailian.co.kr)

가수 별, 방송인 하하 부부가 득녀 소식을 전했다 ⓒ 별 인스타그램가수 별, 방송인 하하 부부가 득녀 소식을 전했다 ⓒ 별 인스타그램

가수 별(36)과 방송인 하하(40) 부부가 15일 득녀 소식을 전했다.

두 사람의 소속사 콴엔터테인먼트는 "별이 이날 오후 12시 40분 서울에 위치한 한 병원에서 셋째 아이이자 첫 딸을 출산했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라며 "하하는 오전부터 쭉 별의 곁을 지켰고 딸 출산에 아주 기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별과 하하는 지난 2012년 결혼했으며 2013년 첫 아들, 2017년 둘째 아들을 각각 얻은 바 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